정치

靑 과학기술보좌관 문미옥..안보실 2차장 남관표(종합)

김현 기자 입력 2017.06.20. 10:50

문재인 대통령은 20일 청와대 정책실 산하에 신설된 과학기술보좌관에 초선 비례대표인 문미옥(49)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임명했다.

이달 초 김기정 연세대 교수의 사퇴로 공석이 된 국가안보실 2차장에는 남관표(60) 외교부 주스웨덴왕국 대한민국대사관 대사가 인선됐다.

연세대 물리학과 연구교수와 이화여대 WISE거점센터 연구교수, 한국여성과학기술인 지원센터 기획정책실장을 거쳐 제20대 국회의원으로 정치권에 입성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문미옥, 국회법상 겸직금지 규정에 따라 의원직 사퇴
문미옥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0일 신임 청와대 과학기술보좌관 내정자로 인선됐다. (뉴스1 DB) 2017.6.20/뉴스1

(서울=뉴스1) 김현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0일 청와대 정책실 산하에 신설된 과학기술보좌관에 초선 비례대표인 문미옥(49)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임명했다.

이달 초 김기정 연세대 교수의 사퇴로 공석이 된 국가안보실 2차장에는 남관표(60) 외교부 주스웨덴왕국 대한민국대사관 대사가 인선됐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이같은 인사를 발표했다.

문 보좌관은 경남 산청 출신으로 성모여고와 포항공대 물리학과를 졸업했고, 물리학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연세대 물리학과 연구교수와 이화여대 WISE거점센터 연구교수, 한국여성과학기술인 지원센터 기획정책실장을 거쳐 제20대 국회의원으로 정치권에 입성했다.

문 대통령이 더불어민주당 당대표를 할 당시인 지난해 총선국면에서 여성 과학기술 인재로 발탁된 바 있다.

박 대변인은 "문 보좌관은 기초과학분야와 과학정책분야를 두루 거친 손꼽히는 여성 과학기술인 출신이자 비례의원으로 과학입국의 미래를 개척할 적임자"라고 인선 배경을 설명했다.

비례대표인 문 의원이 차관급인 과학기술보좌관에 임명되며 국회법상 겸직금지 조항에 따라 의원직은 상실된다. 순번에 따라 이수혁 전 독일대사가 비례대표 의원직을 승계하게 된다.

남관표(60) 외교부 주스웨덴왕국 대한민국대사관 대사가 20일 이달 초 김기정 연세대 교수의 사퇴로 공석이 된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으로 인선됐다. (청와대) 2017.6.20/뉴스1

남 2차장은 부산이 고향으로 외무고시 12회 출신이다. 경기고와 서울대 법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존스홉킨스대에서 국제정치학 석사를 받았다.

외교통상부 정책기획국장, 국무총리실 규제개혁조정관, 외교부 주헝가리대한민국대사관 대사를 거쳐 현재는 주스웨덴왕국대한민국대사관대사를 역임 중이었다.

노무현정부 당시 현직 외교관으로는 이례적으로 청와대 민정수석실에 파견돼 일한 이력이 있다.

박 대변인은 "남 2차장은 외교안보 업무에 정통한 전략정책기획통으로, 다양한 분야에서의 경험을 토대로 새 정부의 국가안보정책을 차질 없이 수행해나갈 적임자"라고 말했다.

gayunlove@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실시간 주요이슈

    2020.05.29. 13:38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