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

文대통령, 검찰총장에 문무일 부산고검장 지명(종합)

입력 2017.07.04. 15:13 수정 2017.07.04. 18:50

문재인 대통령은 4일 신임 검찰총장 후보자로 문무일(56) 부산고검장을 지명했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에서 "문 후보자는 치밀하고 온화한 성품으로 검찰 내부의 신망이 두터워 검찰 조직을 조속히 안정시키고 검찰 개혁의 소명도 훌륭히 수행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 후보자는 전남 광주 출신으로 광주제일고와 고려대 법학과를 졸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광주 출신..성완종리스트 특별수사팀장 등 역임
靑 "검찰 조직 안정·검찰 개혁 수행 기대"

광주 출신…성완종리스트 특별수사팀장 등 역임

靑 "검찰 조직 안정·검찰 개혁 수행 기대"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4일 신임 검찰총장 후보자로 문무일(56) 부산고검장을 지명했다.

(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4일 새 정부 첫 검찰총장 후보자로 문무일 부산고검장을 지명했다. 사진은 2015년 7월 서울중앙지검에서 성완종 전 경남기업 회장의 정치권 금품제공 의혹을 수사한 검찰 특별수사팀 문무일 당시 팀장이 중간수사결과를 발표하는 모습. 2017.7.4 [연합뉴스 자료사진] photo@yna.co.kr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에서 "문 후보자는 치밀하고 온화한 성품으로 검찰 내부의 신망이 두터워 검찰 조직을 조속히 안정시키고 검찰 개혁의 소명도 훌륭히 수행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대검 중수 1과장,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장, 성완종리스트 특수팀장 등을 역임하면서 대형 부패사건을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하게 처리했다는 평가를 받아 부정부패 척결이라는 국민의 요구에 부응할 적임자라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박 대변인은 "이번 인사는 법무·검찰 수뇌부가 동시에 장기간 공백인 상태를 해소하기 위해 이금로 법무 차관의 제청으로 이뤄졌다"고 덧붙였다.

문 후보자는 전남 광주 출신으로 광주제일고와 고려대 법학과를 졸업했다.

사법연수원 18기로 대검찰청 중수1과장과 인천·부산지검 1차장, 법무부 범죄예방정책국장, 서울서부지검장, 대전지검장 등을 역임했다.

kind3@yna.co.kr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