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베네수엘라 당국 야권 셀프 임명 대법관 3명 체포

입력 2017.07.26. 05:37

베네수엘라 정보당국이 우파 야권이 장악한 의회가 자체 임명을 한 대법관 2명을 추가로 체포했다고 엘 우니베르살 등 현지언론이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현재까지 체포된 3명은 의회가 최근 자체 임명한 13명의 대법관이다.

니콜라스 마두로 대통령은 의회의 자체 대법관 임명 이후 대법관들이 차례로 체포되고 자산이 동결될 것이라고 경고한 바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상공인연합회 "제헌의회 불필요"..미주기구, 반인권범죄 제소 검토
콜롬비아 국경을 넘는 베네수엘라인들. [AFP=연합뉴스]

(멕시코시티=연합뉴스) 국기헌 특파원 = 베네수엘라 정보당국이 우파 야권이 장악한 의회가 자체 임명을 한 대법관 2명을 추가로 체포했다고 엘 우니베르살 등 현지언론이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의회는 이날 트위터를 통해 헤수스 로하스 토레스와 술레이마 곤살레스가 동북부 안소아테기 주에서 정보당국 관리들에게 체포됐다고 밝혔다.

앞서 정보당국은 지난 22일 앙헬 세르파를 체포한 바 있다. 이후 군사법원이 검찰 측의 석방 탄원에도 세르파에 대한 수감을 명령했다고 인권단체인 포로 페날과 야권 지도자 엔리케 카프릴레스가 전했다.

현재까지 체포된 3명은 의회가 최근 자체 임명한 13명의 대법관이다. 2015년 말 치러진 총선에서 의회를 장악한 야권은 의회의 결정을 사사건건 무력화시킨 대법원을 구성하는 대법관 교체를 추진해왔다.

니콜라스 마두로 대통령은 의회의 자체 대법관 임명 이후 대법관들이 차례로 체포되고 자산이 동결될 것이라고 경고한 바 있다.

의회의 신임 대법관 임명은 마두로 정권이 개헌을 실행할 기구인 제헌의회 선거를 저지하기 위해 추진됐다.

야권은 개헌에 대해 자신들이 장악한 의회를 무력화하는 등 현 정치 시스템을 재편하고 마두로 대통령의 권력을 더욱 공고히 하기 위한 술수라고 비판하며 참여를 거부해왔다.

개헌에 반대입장을 피력해온 루이사 오르테가 검찰총장은 "제헌의회는 행정부가 모든 것을 결정할 수 있도록 만드는 백지수표가 될 것"이라고 우려했다.

베네수엘라의 주요 상공인연합회인 페데카마라스도 성명을 내 "오는 30일 개헌을 위해 치러지는 제헌의회 선거는 위헌적이며 불필요하다"며 중단을 촉구했다. 이 단체는 지난 2002년 우고 차베스 전 대통령을 축출하기 위해 시도된 쿠데타 당시 핵심 역할을 했다.

마두로 정권에 비판적인 입장을 유지해온 루이스 알마그로 미주기구(OAS) 사무총장은 베네수엘라 정부를 반인권범죄 혐의로 국제형사재판소에 회부할 수 있는지를 검토하고 있다고 전했다.

야권 지도자들은 전날 밤 최근 가택연금 상태로 전환된 레오폴도 로페스의 자택에서 전 스페인 정치 지도자로 베네수엘라 위기를 중재하려고 노력해온 호세 로드리게스 사파테로와 만나 정국 위기 해소 방안을 논의했다.

마두로 대통령은 그러나 개헌만이 민중의 권리를 강화하고 4개월째 이어진 반정부 시위에 따른 혼란을 해소할 수 있는 유일한 해법이라며 강행 방침을 굽히지 않고 있다.

마두로 대통령은 "제국주의의 위협에도 개헌을 위한 제헌의회 선거를 강행하겠다"며 제헌의회 선거를 철회하지 않는다면 신속히 경제제재를 가하겠다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경고를 거부하기도 했다.

535명으로 구성된 제헌의회 의원을 뽑는 선거는 30일 치러질 예정이다. 제헌의회는 1999년 제정된 헌법의 개정 등 다른 헌법기관보다 우위의 권한을 지닐 것으로 관측된다.

penpia21@yna.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