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2보]도태호 수원시 제2부시장 숨진 채 발견

김지호 입력 2017.09.26. 16:38

26일 오후 3시께 경기 수원시 영통구 광교호수공원에서 도태호(58) 수원시 제2부시장이 숨진 채 발견됐다.

현장에 경찰과 소방대원이 도착, 도 부시장을 인양해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숨졌다.

도 부시장은 이날 오후 2시께 수원시청에 홀로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도 부시장은 국토교통부 기획조정실 실장, 국토교통부 주택토지실 실장 등을 역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수원=뉴시스】김지호 기자 = 26일 오후 3시께 경기 수원시 영통구 광교호수공원에서 도태호(58) 수원시 제2부시장이 숨진 채 발견됐다.

인근에 있던 시민은 "한 남성이 나무 데크에서 물 쪽으로 들어갔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현장에 경찰과 소방대원이 도착, 도 부시장을 인양해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숨졌다.

도 부시장은 이날 오후 2시께 수원시청에 홀로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도 부시장은 국토교통부 기획조정실 실장, 국토교통부 주택토지실 실장 등을 역임했다.

kjh1@newsis.com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