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연합뉴스TV

일본 "위안부 피해자 추모비 설립은 한일합의 위반" 주장

김연아 입력 2017. 09. 26. 17:31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은, 한국 여성가족부가 위안부 피해자들의 유해가 안치된 국립 망향의 동산에, 올해 안에 추모비를 설치하기로 한 데 대해 한일합의 위반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장관은 정례 브리핑에서 "이런 움직임은 위안부 문제가 최종적이고 불가역적으로 해결됐다고 확인한 2015년 12월 한일 간 위안부 합의의 취지에 반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한국 측에 일본의 이런 우려를 강하게 전달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TV.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