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조두순, 독방서 성경필사.."필사하면 보석되나?" 네티즌 일침

디지털이슈팀 기자 입력 2017.11.14. 09:02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시스

청송교도소(현 경북북부제1교도소) 독방에 수감돼 있는 아동 성폭행범 조두순이 성경 필사를 하고 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네티즌들의 질타가 게세다.

동아일보 보도에 따르면, 교도소에서 조두순은 평소 기독교 성경을 읽으며 구절을 필사하고 있다고 한다. 그는 올해 초 교도관에게 부탁해 성경을 구입했다.

신문에 따르면, 조두순은 또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자신의 출소를 반대하는 청원이 올라왔다는 소식도 동료 수감자에게 들었다고 한다. 하지만 별 반응은 없었다고 한다.

네티즌들은 “OOO이 성경 필사한다고 보석되느냐” “영원히 사회와 격리시켜야 한다” 등 격앙된 반응을 보였다. 조두순은 오는 2020년 출소한다.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