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한국경제

[취업에 강한 신문 한경 JOB] 2018년 변호사시험 응시자 3490명..1월9~13일 시험

공태윤 입력 2017. 11. 27. 18:46 수정 2017. 11. 28. 06:41

기사 도구 모음

법무부가 지난주 '2018년도 제7회 변호사시험 일정'을 공고했다.

변호사시험 응시자는 3490명으로 이들은 서울 네 개 대학(건국대 고려대 연세대 한양대)과 지역 한 개 대학(충남대)에서 시험을 치른다.

시험은 내년 1월9일부터 13일까지 치러진다.

7회 변호사시험에는 역대 최다 인원(3490명)이 지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공태윤 기자 ]

법무부가 지난주 ‘2018년도 제7회 변호사시험 일정’을 공고했다. 변호사시험 응시자는 3490명으로 이들은 서울 네 개 대학(건국대 고려대 연세대 한양대)과 지역 한 개 대학(충남대)에서 시험을 치른다. 시험은 내년 1월9일부터 13일까지 치러진다. 셋째날인 1월11일엔 시험이 없다. 시험과목은 △공법(헌법 행정법) △형사법(형법 형사소송법) △민사법(민법 상법 민사소송법) △전문법률분야 선택과목이다. 시험은 오전(70분) 오후(240분) 하루 두 차례 치러진다. 선택 사례 기록형 등 세 가지 방식이다.

7회 변호사시험에는 역대 최다 인원(3490명)이 지원했다. 1회 시험에서 1698명이던 지원자는 6년 새 두 배 이상으로 늘어났다. 법무부가 합격자를 매년 1500명 안팎으로 제한하면서 재응시자가 늘어났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지난해 6회 시험에선 합격률이 51.45%까지 떨어지기도 했다.

법학전문대학원협의회는 내년도 25개 법학전문대학원 원서를 접수한 결과, 2000명 모집에 1만378명이 지원해 5.19 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고 발표했다.

공태윤 기자 trues@hankyung.com
 

[한경닷컴 바로가기] [글방] [모바일한경 구독신청]
ⓒ 한국경제 &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s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