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

임종석 실장, 레바논 대통령 예방..문 대통령 친서 전달

입력 2017. 12. 11. 19:03

기사 도구 모음

문재인 대통령의 특사 자격으로 레바논을 방문 중인 임종석 비서실장은 11일(현지시간) 오전 10시 레바논 대통령궁에서 미셸 아운 레바논 대통령을 예방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임 실장은 아운 대통령을 예방한 자리에서 "양국 간 교류협력 강화를 위해 함께 노력하고, 긴 공석 후 내년 1월 부임하는 주한 레바논 대사의 역할을 기대한다"며 "한국에서 개최되는 평창동계올림픽에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임 실장 "양국 교류협력 강화…평창올림픽에 관심 가져달라"

임종석 비서실장, 레바논 대통령 예방 (서울=연합뉴스) 대통령 특사자격으로 레바논을 방문한 임종석 비서실장이 11일 오전 (현지시간) 레바논 대통령궁을 방문, 미셸 아운 레바논 대통령과 인사하고 있다. 임 실장은 문재인 대통령 취임 축전에 대한 감사 표시와 친서를 전달했다. 2017.12.11 [청와대 제공=연합뉴스] scoop@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의 특사 자격으로 레바논을 방문 중인 임종석 비서실장은 11일(현지시간) 오전 10시 레바논 대통령궁에서 미셸 아운 레바논 대통령을 예방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임 실장은 아운 대통령을 예방한 자리에서 "양국 간 교류협력 강화를 위해 함께 노력하고, 긴 공석 후 내년 1월 부임하는 주한 레바논 대사의 역할을 기대한다"며 "한국에서 개최되는 평창동계올림픽에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임 실장은 또 아운 대통령이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을 축하하는 전문을 보낸 데 대해 감사의 뜻을 표하고 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했다.

아울러 레바논에 주둔하고 있는 우리 군 '동명부대'에 대한 아운 대통령의 지속적인 관심을 당부했다.

이번 예방에는 서주석 국방부 차관과 윤순구 외교부 차관보, 이영만 주레바논 대사가 배석했다.

kind3@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