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청와대 "가상화폐 거래소 폐지, 확정되지 않았다"

권순현 입력 2018.01.11. 19:34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청와대가 법무부의 가상화폐 거래소 폐지안은 확정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가상화폐 거래소 폐지에 대해 "각 부처의 논의와 조율과정을 거쳐 최종 결정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앞서 박상기 법무부장관은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가상화폐의 해악을 언급하면서 가상화폐 거래소 폐지 특별법안 추진 입장을 밝혔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