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해운대 엘시티 추락사고 현장감식

여주연 기자 입력 2018.03.03. 17:45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부산=뉴스1) 여주연 기자 = 3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엘시티(LCT)공사장 사고 현장에서 국립과학수사대, 경찰이 현장감식을 하고 있다.

전날 해운대 엘시티(LCT)공사장 55층 벽면에 고정된 외부작업대의 작업볼트가 파손돼 작업대 1기가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지상에서 작업하던 근로자 1명, 작업대에 탑승한 채 추락한 인부 3명이 사망했고, 부상자 3명이 발생했다. 2018.3.3/뉴스1

yeon7@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