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economic

아모레퍼시픽, 중금속 초과 검출된 화장품 교환·환불 조치

민재용 입력 2018.03.20. 11:31 수정 2018.03.20. 14:11
자동 요약

아모레퍼시픽이 중금속 허용 기준을 초과한 일부 제품을 자진 회수한다.

아모레퍼시픽은 20일 중금속 '안티몬'의 허용 기준을 초과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판매 중단 및 회수 조치가 내려진 아리따움과 에뛰드하우스 제품을 교환 및 환불 처리 해준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아모레퍼시픽이 중금속 허용 기준을 초과한 일부 제품을 자진 회수한다.

아모레퍼시픽은 20일 중금속 ‘안티몬’의 허용 기준을 초과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판매 중단 및 회수 조치가 내려진 아리따움과 에뛰드하우스 제품을 교환 및 환불 처리 해준다고 밝혔다. 교환 및 환불 기간은 내달 2일까지로, 전국 아리따움과 에뛰드하우스 매장에서 가능하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19일 화장품 연구개발생산(ODM) 전문업체인 화성코스메틱이 제조해 8개 업체로 납품한 13개 품목에 대해 중금속 허용 기준 초과했다는 이유로 판매 중단과 회수 조치를 명령했다. 아모레는 화성코스메틱에서 납품받은 ‘아리따움’ 4종과 ‘에뛰드하우스’ 2종 가운데 일부 제품이 문제가 됐다.

아모레 관계자는 “회수 대상 제품을 소지한 고객은 아리따움과 에뛰드의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된 방법에 따라 교환ㆍ환불을 받을 수 있다”며 “제품 회수 과정에서 고객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민재용 기자 insight@hankookilbo.com

한국일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한국일보 www.hankookilbo.com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추천 뉴스 1

연령별 많이 본 뉴스

전체
연령별 많이 본 뉴스더보기

추천 뉴스 2

추천 뉴스 3

추천 뉴스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