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연합뉴스

佛 유권자 70% "68혁명, 프랑스에 긍정적 영향 줘"

입력 2018.05.03. 04:30

프랑스 유권자 열 명 중에 일곱 명은 1968년 5월 학생운동(68혁명·이하 '68')이 현재의 프랑스에 긍정적인 영향을 줬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일(현지시간) 여론조사업체 비아보이스와 일간 리베라시옹에 따르면, 설문 응답자의 70%가 68이 프랑스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쳤다고 평가했다.

68은 1968년 3∼5월 프랑스 학생운동 진영과 노동자들이 결합해 사회변혁의 요구가 폭발적으로 분출한 일련의 사건들을 말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68년 5월 변혁 요구 폭발적으로 분출..응답자 51% "68은 현재진행형"
1968년 5월 프랑스 파리의 학생시위 [AP=연합뉴스 자료사진]

(파리=연합뉴스) 김용래 특파원 = 프랑스 유권자 열 명 중에 일곱 명은 1968년 5월 학생운동(68혁명·이하 '68')이 현재의 프랑스에 긍정적인 영향을 줬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일(현지시간) 여론조사업체 비아보이스와 일간 리베라시옹에 따르면, 설문 응답자의 70%가 68이 프랑스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쳤다고 평가했다.

반대로 68이 프랑스에 부정적 영향을 줬다고 응답한 비율은 15%에 그쳤다.

설문 응답자의 51%는 68을 역사적 사건이라기보다는 현재진행형의 운동이라고 답했다.

아울러 68과 비슷한 일이 다시 일어날 것으로 보느냐는 물음에는 그렇지 않다는 의견이 46%로, 그렇다는 의견 43%보다 조금 높았다.

68은 1968년 3∼5월 프랑스 학생운동 진영과 노동자들이 결합해 사회변혁의 요구가 폭발적으로 분출한 일련의 사건들을 말한다.

프랑스 사회 전반의 보수화와 권위주의적 리더십에 저항한 68은 당시 프랑스 정치·사회·문화 전반을 뒤흔들었다.

두 달간 파리 등 도심에서는 대규모 바리케이드 집회와 총파업이 이어졌고, 결국 이 운동의 여파로 샤를 드골 대통령은 정계를 은퇴하기에 이른다.

68 이후 프랑스는 2차대전 종전 후 사회 전반을 규율해온 권위주의가 상당 부분 해소되고 교육·문화·정치 등 각 부문의 자율성이 증대되는 등 새로운 시대를 맞은 것으로 평가된다.

올해 프랑스는 68혁명 50주년을 맞아 각종 전시와 토론회, 신간 출간, 다큐멘터리 방영 등으로 68을 기념하고 있다.

yonglae@yna.co.kr

1968년 5월 프랑스 파리의 대규모 학생시위 [AP=연합뉴스 자료사진]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