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머니S

문 대통령, 어린이날 맞아 청와대서 초청행사 진행

박흥순 기자 입력 2018.05.05. 09:36

문재인 대통령이 5일 어린이날을 맞아 청와대로 어린이를 초청한다.

문 대통령의 어린이날 행사는 취임 후 이날이 처음이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10시 청와대 녹지원에서 어린이 164명과 어린이날 활동에 참여한다.

개그맨 김신영씨 사회로 진행되는 명랑운동회에서 문 대통령과 어린이들은 주머니를 던지며 희망의 박을 터뜨리게 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달 4일 서울 성동구 경동초등학교에서 어린이들에게 책을 읽어주고 있다. /사진=청와대 SNS 캡쳐

문재인 대통령이 5일 어린이날을 맞아 청와대로 어린이를 초청한다. 문 대통령의 어린이날 행사는 취임 후 이날이 처음이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10시 청와대 녹지원에서 어린이 164명과 어린이날 활동에 참여한다. 이날 참석하는 어린이는 시·도 교육청 추천을 받아 거주 지역과 다문화 가정 등을 고려해 선발했다.

어린이들은 청와대 본관에 도착해 전통 의장대 호위를 받으면서 정문으로 입장하게 된다. 이어 문 대통령과 인사하며 기념 촬영을 한다.

문 대통령과 어린이들은 3군 의장대 공연을 관람한 뒤 ‘명랑운동회’에 참여한다. 개그맨 김신영씨 사회로 진행되는 명랑운동회에서 문 대통령과 어린이들은 주머니를 던지며 희망의 박을 터뜨리게 된다.

문 대통령은 참석 어린이들의 장래희망과 소원을 듣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아이들에게 덕담을 건네면서 청와대 로고가 새겨진 카드지갑과 머그컵 등을 기념품으로도 증정한다.

박흥순 기자 soonn@mt.co.kr

박흥순 기자 soonn@mt.co.kr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