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서울신문

한반도기에도 스며든 일베의 '합성 테러'..신용경제 측 "실수"

입력 2018.05.18. 16:31

극우 성향 온라인 커뮤니티 일간베스트 저장소(일베)의 '합성 테러'가 한반도기에까지 뻗쳤다.

한국산업경제연구원이 발행한 '신용경제' 4월호에는 '남북정상회담의 성공을 위한 과제'라는 제목의 기사와 함께 태극기와 인공기, 한반도기가 함께 실렸다.

'신용경제' 편집팀 측은 18일 노컷뉴스에 "한반도기를 직접 도안하지 않았고 구글에서 검색해서 활용한 것"이라면서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비하할 의도가 전혀 없었다. 전적으로 제작진의 실수"라고 해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신문]극우 성향 온라인 커뮤니티 일간베스트 저장소(일베)의 ‘합성 테러’가 한반도기에까지 뻗쳤다.

한반도기에도 뻗친 일베의 그림자 - 왼쪽의 한반도기는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아이스하키 단일팀 경기 때 경기장에 걸렸던 응원단의 한반도기. 가운데와 오른쪽 한반도기는 일베 사이트에 올라온 조작된 이미지로 가운데 이미지에는 초성 ‘ㅇㅂ’이, 오른쪽 이미지에는 노무현 전 대통령의 상반신 실루엣이 합성돼 있다. 연합뉴스 / 일베

한국산업경제연구원이 발행한 ‘신용경제’ 4월호에는 ‘남북정상회담의 성공을 위한 과제’라는 제목의 기사와 함께 태극기와 인공기, 한반도기가 함께 실렸다.

그런데 이 잡지에 실린 한반도기를 자세히 보면 이상한 부분이 보인다. 함경북도 쪽 러시아와 국경을 맞닿은 부분과 울릉도의 형태가 남자의 상반신 실루엣처럼 나타나 있기 때문이다.

이 실루엣은 노무현 전 대통령의 상반신 사진을 실루엣 처리한 것으로 일베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비하할 때 이용하는 이미지다. 일베 이용자가 아니면 그저 흔한 남자 상반신 실루엣으로 여길 수밖에 없어서 그간 종종 실수로, 또는 은밀히 보도에 쓰였다가 논란이 된 적이 있었다.

그 밖에도 황해남도 서쪽 해안선을 조작해 ‘ㅇㅂ’라는 ‘일베’의 초성으로 바꿔넣은 것이 보인다.

‘신용경제’ 편집팀 측은 18일 노컷뉴스에 “한반도기를 직접 도안하지 않았고 구글에서 검색해서 활용한 것”이라면서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비하할 의도가 전혀 없었다. 전적으로 제작진의 실수”라고 해명했다.

의아한 점은 일베가 조작한 한반도기 이미지 중 노 전 대통령 상반신 실루엣을 합성한 것과 초성 ‘ㅇㅂ’을 넣은 것은 각각 따로 올라와 있다. 그런데 ‘신용경제’가 사용한 한반도기는 두 가지 조작이 합쳐진 형태로 구글에서 이러한 형태로 조작된 한반도기 이미지는 찾기 어려웠다.

- 지난 1월 30일 대한민국 독도사랑협회 회원들이서울 종로구 일본대사관 앞에서 독도 표기가 빠진 한반도기 반대 집회를 열고 있다. 문제는 이들이 팻말에 사용한 한반도기 이미지가 일베 이용자가 노무현 전 대통령의 상반신 실루엣을 합성한 이미지라는 것. 2018.1.30 연합뉴스

일베의 한반도기 조작은 지난 1월 평창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남북단일팀 및 한반도기 공동입장과 관련해 논란이 일었을 때 집중적으로 이뤄졌다. 당시 한반도기에 독도 표기가 빠졌다며 한 독도 관련 단체가 일본대사관 앞에서 시위를 벌였는데, 이들이 사용한 팻말에도 노 전 대통령 실루엣이 합성된 한반도기 이미지가 사용됐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