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中 동북부 규모 5.7 지진..1000여 가구 붕괴 등 피해 보고

입력 2018.05.28. 15:43

중국 동북부 지린(吉林)성에서 28일 새벽 규모 5.7의 지진이 발생하며 1000여 가구가 붕괴되는 등 피해가 커지고 있다.

중국 국가지진대망(CENC)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50분 지린성 쑹위안(松原)시 닝장(寧江)구에서 지진이 발생했고, 인근 지역인 하얼삔, 창춘 등지에서도 강한 지진이 감지된 것으로 전해졌다.

또 대규모 지진이 추가 발생할 가능성은 낮은 것으로 전해진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대규모 여진 가능성는 낮아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중국 동북부 지린(吉林)성에서 28일 새벽 규모 5.7의 지진이 발생하며 1000여 가구가 붕괴되는 등 피해가 커지고 있다.

중국 국가지진대망(CENC)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50분 지린성 쑹위안(松原)시 닝장(寧江)구에서 지진이 발생했고, 인근 지역인 하얼삔, 창춘 등지에서도 강한 지진이 감지된 것으로 전해졌다. 진원의 깊이는 약 13km다. 

[사진=중궈신원]

중국 반관영 중궈신원은 지금까지 61차례의 여진이 발생했으며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또 대규모 지진이 추가 발생할 가능성은 낮은 것으로 전해진다고 밝혔다.

hanira@heraldcorp.com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