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미 미사일 예측·탐지 AI프로젝트 추진,대북파일럿 프로그램도(종합)

입력 2018.06.06. 00:33

미국 국방부가 AI(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적의 핵미사일 발사를 예측하고, 탐지·추적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비밀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고 로이터통신이 5일(현지시간) 미국 관리 등을 인용해 보도했다.

미 국방부는 특히 은폐가 쉬운 이동식 미사일 발사대 탐지까지 목표로 하고 있으며, 여러 AI 프로그램 가운데 북한의 위협에 대응한 대북 '파일럿 프로그램'도 포함돼 있다고 로이터 통신은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로이터통신 보도, 미 국방부 'AI 프로그램' 개발 위한 비밀 프로젝트
"이동식 미사일 발사대 추적 시험 중"..미 국방부, 이미 예산안 반영
이지스함에서 발사되는 미국의 SM-3 블록 2A 요격미사일(자료사진) [미 해군 제공]

(뉴욕=연합뉴스) 이귀원 특파원 = 미국 국방부가 AI(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적의 핵미사일 발사를 예측하고, 탐지·추적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비밀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고 로이터통신이 5일(현지시간) 미국 관리 등을 인용해 보도했다.

미 국방부는 특히 은폐가 쉬운 이동식 미사일 발사대 탐지까지 목표로 하고 있으며, 여러 AI 프로그램 가운데 북한의 위협에 대응한 대북 '파일럿 프로그램'도 포함돼 있다고 로이터 통신은 전했다.

한 관리는 이동식 미사일 발사대를 추적하기 위한 초기 형태의 시스템이 이미 미군 내에서 시험 중이라고 전했다.

통신에 따르면 이번 비밀 프로젝트가 성공리에 개발되면 인공지능과 연동된 컴퓨터가 인공위성 이미지를 포함해 엄청난 양의 데이터를 활용해 인간의 능력을 초과하는 속도와 정확성으로 스스로 판단, 적의 미사일 발사 징후를 포착하게 된다.

이 같은 정보를 바탕으로 미 정부는 적의 공격이 임박한 상황에서 외교적 교섭에 나설 수도 있고 또는 적의 미사일을 사전에 파괴하거나 발사 이후 요격하는 데 필요한 시간을 더 많이 확보할 수 있다.

한 소식통은 미 국방부가 개발 중인 AI 프로그램에는 북한에 집중한 '파일럿 프로그램'도 포함돼 있다고 말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간의 오는 12일 싱가포르 북미 정상회담이 예정된 가운데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은 미국에도 실질적 위협이 되고 있다.

북한은 그동안 총 6차례의 핵실험을 통해 핵 능력을 고도화했으며, 운반수단인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에 대해서도 미국 본토를 타격할 능력을 갖췄다고 주장하고 있다.

미 국방부의 프로젝트에는 워싱턴DC의 군과 민간 전문가들이 참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예산 관련 문서에는 중국과 러시아, 이란, 북한, 테러단체를 의미하는 '4+1'이라는 표현이 들어가 AI 프로그램 개발이 기본적으로 이들 국가로부터의 위협을 염두에 둔 것으로 풀이된다.

미국의 한 관리는 "적이 미사일을 발사하기 전에 탐지하고, (발사 시 요격을 통해) 지상에까지 닿는 것을 더욱 어렵게 만들기 위해 우리는 모든 것을 다해야 한다"고 말했다.

미 국방부는 이 같은 AI 프로그램 비밀 프로젝트를 쉽게 드러나지 않게 예산안에 끼워 넣은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여러 AI 프로그램 가운데 하나의 프로그램에 대해 내년 예산으로 기존보다 3배 이상이 많은 8천300만 달러(약 888억 원)를 제안했다고 통신은 설명했다.

로이터통신은 "미 국방부의 핵미사일 위협에 대한 AI 프로젝트는 초기 단계이며, (AI 활용을 위한) 전반적인 노력 가운데 한 부분"이라면서 "미 국방부가 무기체계에 더 많은 AI를 활용하기 위해 중국, 러시아와 경쟁을 벌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통신은 또 미사일 추적에 AI 기술을 활용하는 것을 지지하는 사람이든 비판적인 사람이든 그것이 위험을 내포하고 있다는 것에 모두 동의한다면서 컴퓨터에 의한 에러 발생 가능성과 AI 프로그램이 적의 위장 등 속임수에 넘어갈 가능성 등을 제기했다.

알래스카에 배치된 미국의 지상배치 요격미사일 [미 태평양사령부 제공]

lkw777@yna.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