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활짝 핀 수국

입력 2018.07.06. 13:27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6일 부산 영도구 태종대 수국축제를 찾은 시민들이 장맛비 속에서 활짝 핀 수국을 구경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태종대 수국축제는 여름 장마철에 만개하는 수국의 특성에 맞춰 해마다 이맘때 열린다. 2018.7.6

handbrother@yna.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