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정치

'누진제' 논란 계속..전기요금 줄이는 에어컨 사용법은?

이정헌 입력 2018.07.30. 08:4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앵커]

계속되는 폭염으로 에어컨 사용 시간이 늘고 있습니다. 이 때문에 전기 요금 누진세 폭탄을 맞는 것은 아닌지 걱정도 같이 늘고 있습니다. 폭염이 기승을 부리는 기간 만이라도 전기 요금 누진세를 완화하거나 면제할 필요가 있다는 목소리도 큽니다. 정철진 경제 평론가와 좀 더 자세하게 짚어보겠습니다.

Q. 전기 요금 누진제, 어떤 식으로 적용 되나?

Q. 일반 가정용 전기에만 누진제 적용 되나?

Q. 누진제 면제·폐지 요구…청와대 청원 잇따라

Q. 정부, 전기 요금 누진제 폐지에 소극적인 이유?

Q. 지난 주 최대 전력수요 급증…전력 예비율 비상

Q. 전력 부족 불안감…탈원전 정책으로 논란 확장

Q. 전기료 줄이고 효율 높이는 에어컨 사용법은?

(*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sⓒJTB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