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JTBC

대한항공 직원 신상정보 '단체 대화방 유출'..수사 착수

이한길 입력 2018. 07. 31. 21:47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직원들이 모인 단체 대화방에 대한항공 직원의 신상정보가 유출돼서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500여 명이 모인 이 채팅방에서는 지난 10일 조양호 회장 퇴진 집회를 주도한 대한항공 직원의 이름과 생년월일, 사번 등이 담긴 인사기록이 올라왔습니다.

경찰은 게시물을 올린 사람이 누구인지 추적하고, 내부 인사기록이 유출된 경위를 조사할 계획입니다.

CopyrightsⓒJTBC, All Rights Reserved.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