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김포대교 아래서 구조작업 중 소방보트 전복..소방관 2명 실종

전종호기자 입력 2018.08.12. 18:57

경기도 김포소방서 소속 소방관들이 민간인 구조 활동을 벌이던 중 수난구조보트가 전복돼 보트에 타고 있던 소방관 2명이 실종됐다.

12일 오후 1시 33분께 경기도 김포시 고촌읍 김포대교 아래에서 민간인 보트가 위험 하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구조활동을 벌이던 김포소방소 소속 심 모(37)소방교 등 2명이 실종돼 소방당국이 수색 활동에 나섰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아이뉴스24>

[아이뉴스24 전종호 기자] 경기도 김포소방서 소속 소방관들이 민간인 구조 활동을 벌이던 중 수난구조보트가 전복돼 보트에 타고 있던 소방관 2명이 실종됐다.

12일 오후 1시 33분께 경기도 김포시 고촌읍 김포대교 아래에서 민간인 보트가 위험 하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구조활동을 벌이던 김포소방소 소속 심 모(37)소방교 등 2명이 실종돼 소방당국이 수색 활동에 나섰다.

[출처=뉴시스 제공]

이날 사고는 민간인이 탄 보트가 위험하게 돌아 다니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고, 사고 보트에는 소방관 4명이 타고 있었지만 2명은 구조됐으며 2명은 급류에 휩쓸리면서 보트가 전복돼 실종됐다.

소방당국 등은 50여 명의 소방 인력을 동원해 실종자 수색 활동을 벌이고 있다.

한편 김포소방서는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전 직원을 비상소집한 상태이다.

전종호기자 jjh18@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