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이데일리

콘텐츠 보상 플랫폼 유니오, 분산공용 블록체인 SDChain과 파트너십

이정훈 입력 2018.08.13. 10:35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콘텐츠 보상 플랫폼인 유니오(UUNIO)가 SDChain과의 파트너쉽 체결을 통해 SDChain 소셜 그룹과의 기술 및 시장 교류를 강화한다고 13일 밝혔다.

SDChain은 IoT 6 도메인 모델의 국제 표준과 분산 블록체인을 위한 참조 아키텍쳐 표준을 통합한 세계 최초의 분산 공용 블록체인 에코시스템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데일리 이정훈 기자]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콘텐츠 보상 플랫폼인 유니오(UUNIO)가 SDChain과의 파트너쉽 체결을 통해 SDChain 소셜 그룹과의 기술 및 시장 교류를 강화한다고 13일 밝혔다. SDChain은 IoT 6 도메인 모델의 국제 표준과 분산 블록체인을 위한 참조 아키텍쳐 표준을 통합한 세계 최초의 분산 공용 블록체인 에코시스템이다. IoT를 국제적으로 분류하는 카테고리 6가지에 모두 적용이 가능해 식스 도메인 체인(Six Domain Chain)이라고 하며 이를 줄여 SDChain 이라 부르고 있다.

SDChain은 사물인터넷을 통해 얻게 되게 되는 행동 패턴 정보를 저장하며 이를 기업에 판매하고 기업들은 이 행동 데이터를 기반으로 새로운 서비스와 제품을 만들게 된다. 또 사용자들은 블록체인 시스템 내에 본인의 행동 데이터를 저장하고 개인의 행동 데이터가 사용되는 것에 대한 보상으로 SDA코인을 받게 된다.

아울러 SDChain은 IoT의 기술적 특성과 비즈니스 생태계의 개발 요구를 충분히 고려해 디지털 자산 발행, 사용자 신용 및 ID 관리, P2P 통신, 암호화 알고리즘, 합의 알고리즘, 스마트 계약, 교차 체인계약 모드, 시장 컨센서스 기반 인센티브, 분산형 디앱(dApp) 등을 통해 최적화된다. IoT기술과 블록체인의 결합만으로도 많은 기대를 받고 있는 SDChain은 이미 메인넷 출시까지 완료해 앞으로의 성장 가능성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유니오 탁기영 대표는 “SDChain과의 협업을 통해 유니오가 시장 영역을 확대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기술적 자문을 통해 유니오 서비스 발전을 지원 받을 수 있을 것”이라 밝혔다. SDChain 최고경영자(CEO) 데이비드 판도 “유니오와의 협업을 통해 SDChain이 한국 소셜 네트워크로 진입할 수 있을 것”이라며 “유니오가 가지고 있는 소셜 미디어 방면에서의 전문적인 지식들이 SDChain의 발전과 함께 한국에서의 인지도를 얻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정훈 (futures@edaily.co.kr)

포토&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