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CJ제일제당, 박보검과 '매일매일 햇반 생활'

입력 2018.08.20. 09:28

CJ제일제당이 박보검과 함께 한 새로운 '햇반' 광고를 온에어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광고는 '가장 맛있는 밥으로 매일매일 햇반 생활'이라는 콘셉트로 제작됐다.

배우 박보검이 광고 모델로 선정돼 "그런데 그 밥, 갓 지은 햇반만큼 맛있을까요?"라는 메시지를 전달을 통해 집에서 지어 보관한 밥보다 당일도정해 갓 지은 '햇반'이 더 맛있다는 점을 알린다.

CJ제일제당은 햇반 광고 온에어를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기획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박보검과 함께한 햇반 광고.

-당일도정 갓 지은 밥맛 강조

[헤럴드경제=김지윤 기자] CJ제일제당이 박보검과 함께 한 새로운 ‘햇반’ 광고를 온에어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광고는 ‘가장 맛있는 밥으로 매일매일 햇반 생활’이라는 콘셉트로 제작됐다. 배우 박보검이 광고 모델로 선정돼 “그런데 그 밥, 갓 지은 햇반만큼 맛있을까요?”라는 메시지를 전달을 통해 집에서 지어 보관한 밥보다 당일도정해 갓 지은 ‘햇반’이 더 맛있다는 점을 알린다.

광고는 집밥 습관이 다른 육아맘과 프로주부 두 가지 버전으로 연령대별로 공감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육아맘편에서는 밥솥으로 어제 지은 보온밥보다 햇반이 더 맛있다는 점을 강조했으며, 프로주부편에서는 ‘햇반’이 밥솥으로 지어 냉동시켜 놓은 냉동밥보다 맛이 더 뛰어나다는 점을 부각했다. 광고는 종편과 케이블 채널 등을 통해 두 달여간 방영된다.

광고에서 햇반이 집밥보다 맛있는 이유로 강조된 점은 바로 당일도정이다. 쌀은 도정을 하는 순간부터 수분함량이 떨어지며 밥맛이 떨어지는데, 햇반은 2010년부터 자체 도정 설비를 도입해 생산 당일 도정한 쌀로 밥을 짓고 있다. 간편식으로는 최적의 조건을 갖춘 최첨단 포장기술도 적용했다.

CJ제일제당은 햇반 광고 온에어를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기획했다. 다음달 4일까지 CJ제일제당 홈페이지에서 ‘매일매일 햇반생활’ 이벤트를 진행한다. 참여방법은 ‘햇반’ 광고 영상을 감상한 후 퀴즈를 맞추면 된다. 경품으로는 매일 햇반생활을 할 수 있도록 ‘햇반’ 365개를 증정한다. 이달 28일부터 CJONE홈페이지에서도 광고영상을 공유하고 퀴즈를 맞추는 이벤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CJ온마트에서는 햇반 행사 제품 구매 시 박보검 굿즈를 제공하는 구매 기획전도 운영한다.

고영주 CJ제일제당 브랜드전략담당 부장은 “이번 광고는 CJ제일제당의 압도적 R&D역량과 차별화된 혁신기술로 만들어진 햇반의 우수한 맛품질을 강조하기 위해 제작됐다”며, “햇반의 일상식화 확대를 위한 마케팅 활동을 지속적으로 강화할 계획”이라고 했다.

summer@heraldcorp.com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