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연합뉴스

예술인 산재보험 온라인 가입..보험료 지원

입력 2018. 08. 20. 14:51

기사 도구 모음

한국예술인복지재단이 20일 예술인 산재보험 온라인 가입 시스템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산재보험 가입을 원하는 예술인은 이번에 개설된 온라인 시스템을 통해 신규 예술활동증명 신청과 연계해 원스톱으로 가입할 수 있으며, 기존 우편이나 이메일을 이용할 수도 있다.

올해부터 산재보험 1등급 가입자(월 보험료 실연예술인 1만9천710원·창작예술인 1만4천560원)에 한해 6개월간 보험료 90%를 지원하고 이후로는 50%를 지원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등급 가입자 6개월간 90% 지원..나머지 50% 지원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한국예술인복지재단이 20일 예술인 산재보험 온라인 가입 시스템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산재보험 가입을 원하는 예술인은 이번에 개설된 온라인 시스템을 통해 신규 예술활동증명 신청과 연계해 원스톱으로 가입할 수 있으며, 기존 우편이나 이메일을 이용할 수도 있다.

가입신청은 예술인경력정보시스템(www.kawfartist.kr)으로 하면 된다. 가입 진행 상황과 가입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예술인복지재단은 일반 직장인과 달리 본인이 보험료 전액을 부담해야 하는 예술인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산재보험료를 지원한다.

올해부터 산재보험 1등급 가입자(월 보험료 실연예술인 1만9천710원·창작예술인 1만4천560원)에 한해 6개월간 보험료 90%를 지원하고 이후로는 50%를 지원한다.

나머지 2~12등급 가입자는 전 기간 보험료 50%를 지원한다.

예술인 산재보험은 2012년 11월 예술인복지법 시행과 함께 도입됐으며, 연극, 국악, 무용, 미술 등 각 분야 예술인 1천500여 명이 가입돼 있다.

한국예술인복지재단 [한국예술인복지재단 홈페이지 캡처]

abullapia@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