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장범준 무릎파열 어쩌다가? 의병 전역 가능성↑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입력 2018.08.28. 12:15

가수 장범준이 무릎 전방십자인대가 파열돼 의병 전역 심사를 진행한다.

28일 복수의 매체에 따르면, 장범준은 지난해 6월부터 수도방위사령부 52사단에서 상근예비역으로 복무 중 무릎 전방십자인대가 파열돼 국군 수도병원에 입원했다.

수도방위사령부 52사단 정훈과 담당자는 "장범준이 근무 시간 외에 체육활동을 하다 왼쪽 무릎 전방십자인대가 파열됐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장범준의 의병 전역 심사는 이번 주 진행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장범준 페이스북 캡쳐

가수 장범준이 무릎 전방십자인대가 파열돼 의병 전역 심사를 진행한다.

28일 복수의 매체에 따르면, 장범준은 지난해 6월부터 수도방위사령부 52사단에서 상근예비역으로 복무 중 무릎 전방십자인대가 파열돼 국군 수도병원에 입원했다.

수도방위사령부 52사단 정훈과 담당자는 “장범준이 근무 시간 외에 체육활동을 하다 왼쪽 무릎 전방십자인대가 파열됐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장범준의 의병 전역 심사는 이번 주 진행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빠르면 이번주 내로 장범준의 의병 전역 결과가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병무청에 따르면 의병 제대는 현역·보충역의 복무 중 전상(戰傷)·공상(公傷)·질병 또는 심신장애로 그 복무를 감당할 수 없는 경우, 군병원의 정밀신체검사를 거쳐 신체등위 5급·6급 해당자를 면제처분하는 것을 뜻한다.

한편, 현재 장범준은 2019년 2월 전역 예정이다.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