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폐막식 공연 실신, 슈퍼주니어 무대에 관객 쓰러져 '왜?'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입력 2018.09.03. 13:20

아시안게임 폐막식 공연에서 한 관객이 실신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날 폐막식 공연에는 한국 대표로 아이콘과 슈퍼주니어가 무대를 꾸몄다.

엔딩무대를 장식한 슈퍼주니어는 'SORRY SORRY'에 이어 'Mr. Simple', '미인아(Bonamana)'를 열창했고 관객들을 열렬한 환호를 보냈다.

슈퍼주니어 무대 도중 한 관객은 갑자기 실신하기도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MBC 방송 캡처)

아시안게임 폐막식 공연에서 한 관객이 실신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2일 오후 7시(현지 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의 겔로라 붕 카르노 경기장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폐막식이 진행됐다.

이날 폐막식 공연에는 한국 대표로 아이콘과 슈퍼주니어가 무대를 꾸몄다.

엔딩무대를 장식한 슈퍼주니어는 ‘SORRY SORRY’에 이어 ‘Mr. Simple’, ‘미인아(Bonamana)’를 열창했고 관객들을 열렬한 환호를 보냈다.

슈퍼주니어 무대 도중 한 관객은 갑자기 실신하기도 했다. 쓰러진 관객은 들것에 실려 나가며 잠시 소란이 발생했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