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트럼프 "뉴욕서 文대통령 만나 큰 영광" 트윗

장용석 기자 입력 2018.09.25. 06:01 수정 2018.09.25. 06:22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4일(현지시간) 문재인 대통령과의 정상회담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후 뉴욕 롯데팰리스호텔에서 열린 문 대통령과의 회담 뒤 양국 국기를 배경으로 함께 서 있는 모습과 회담에 앞서 인사말을 하는 모습 등을 촬영한 사진을 트위터에 올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미정상회담 사진 등 트위터 게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4일(현지시간) 뉴욕에서 열린 문재인 대통령과의 정상회담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전했다. (트럼프 트위터 캡처) © News1

(서울=뉴스1) 장용석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4일(현지시간) 문재인 대통령과의 정상회담 소식을 트위터를 통해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후 뉴욕 롯데팰리스호텔에서 열린 문 대통령과의 회담 뒤 양국 국기를 배경으로 함께 서 있는 모습과 회담에 앞서 인사말을 하는 모습 등을 촬영한 사진을 트위터에 올렸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오늘 뉴욕에서 한국의 문재인 대통령을 맞이하고 회담을 한 건 큰 영광이었다"고 적기도 했다.

문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은 유엔총회 참석을 계기로 열린 이날 정상회담에서 북한 비핵화 문제와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개정 등에 관해 의견을 나눴으며, 이후 개정 FTA 서명식에도 참석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특히 회담 시작에 앞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제2차 정상회담 개최 일자와 장소가 곧 발표될 것"이라고 소개하면서 "그동안 북한과의 관계엔 엄청난 진전이 있었다. 김 위원장은 매우 개방적이고 훌륭한 생각을 갖고 있다"고 평가하기도 했다.

ys4174@news1.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