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특징주] 에스엠, 엑소(EXO) 컴백·NCT127 미국 진출 '강세'

방서후 입력 2018.10.01. 11:38

소속 아티스트들의 왕성한 활동으로 인한 K팝 시장 고성장 기대감에 에스엠의 주가가 강세입니다.

전문가들은 국내 최다 팬덤을 보유한 엑소(EXO)가 4분기 완전체 컴백을 앞두고 있고, NCT차이나팀의 중국 데뷔가 가시화된 만큼 4분기에도 호실적을 이어갈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실제로 엑소는 올해 완전체가 아닌 유닛 엑소-첸백시(EXO-CBX) 활동만으로도 상반기 에스엠 음반 전체 매출의 30% 이상을 차지한 바 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국경제TV 방서후 기자]
소속 아티스트들의 왕성한 활동으로 인한 K팝 시장 고성장 기대감에 에스엠의 주가가 강세입니다.

에스엠은 오늘(1일) 오전 10시35분 현재 전 거래일보다 6% 이상 상승한 5만3,600원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외국인과 기관이 약 4만주 가량을 사들이며 52주 신고가를 경신했습니다.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에스엠의 3분기 연결기준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51% 증가한 1,304억원, 영업이익은 154% 급증한 117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추산됩니다.

일본과 동남아시아 등 월드투어가 가능한 글로벌 아티스트 라인업 강화로 공연과 음반·음원 매출이 모두 증가한 데 따릅니다.

전문가들은 국내 최다 팬덤을 보유한 엑소(EXO)가 4분기 완전체 컴백을 앞두고 있고, NCT차이나팀의 중국 데뷔가 가시화된 만큼 4분기에도 호실적을 이어갈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실제로 엑소는 올해 완전체가 아닌 유닛 엑소-첸백시(EXO-CBX) 활동만으로도 상반기 에스엠 음반 전체 매출의 30% 이상을 차지한 바 있습니다.

이밖에 NCT127이 오는 8일 미국 ABC 유명 토크쇼 '지미 키멜 라이브'에 출연하기로 하는 등 미국 진출 기대감이 높아진 점도 실적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전망입니다. 최근 NCT127은 빌보드 소셜50 차트 5위에 오르는 성과를 거둔 바 있습니다.

한경래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국내 그룹들의 글로벌 시장 진출 가속화로 연예 기획사들의 밸류에이션이 상향될 여지가 충분하다"며 "중국 공연 재개시 내년도 영업이익은 추가로 8% 이상 증가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방서후기자 shbang@wowtv.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