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팀 쿡 "동성애는 신이 내게 준 선물이며 자랑스럽다"

강영진 입력 2018.10.25. 08:03

팀 쿡 미 애플사 최고경영자(CEO)가 24일(현지시간)자신이 동성애자인 것이 행복하며 자신이 직접 결정한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날 CNN의 크리스티안 아만포 앵커와 인터뷰에서 "나는 (동성애자인 것이) 자랑스럽다"며 동성애는 "신이 내게 준 선물"이라고 말했다.

쿡은 2014년 10월 30일 자신이 동성애자인 것을 공개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CNN 인터뷰서 밝혀.."커밍 아웃은 동성애 아이들 격려 위해"


【서울=뉴시스】강영진기자=팀 쿡 미 애플사 최고경영자(CEO)가 24일(현지시간)자신이 동성애자인 것이 행복하며 자신이 직접 결정한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날 CNN의 크리스티안 아만포 앵커와 인터뷰에서 "나는 (동성애자인 것이) 자랑스럽다"며 동성애는 "신이 내게 준 선물"이라고 말했다.

쿡은 2014년 10월 30일 자신이 동성애자인 것을 공개했다. 그전까지 그가 동성애자라는 소문이 있었으나 본인이 공개적으로 인정한 것은 당시가 처음이었다.

그는 "내가 (동성애자임을) 공개한 것은 내가 동성애자라는 사실을 온라인에서 읽은 아이들의 소식을 듣기 시작했기 때문"이라고 아만포 앵커에게 밝혔다. 당시 성적 취향 때문에 소외되고 괴롭힘 당하고 학대당한다고 말한 아이들로부터 이메일과 편지를 받았다는 것이다.

"그들을 위해 무언가를 해야했다"고 말한 쿡은 동성애 아이들에게 "동성애자로서 계속 살아갈 수 있고 인생에서 큰 일을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밝혔다.

yjkang1@newsis.com

이 시각 추천뉴스

    실시간 주요이슈

    2019.07.20. 01:37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