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경기 크리에이터즈 데이' 10일 판교서 열려

이승호 입력 2018.11.05. 11:45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콘텐츠진흥원, CJ ENM 다이아TV가 공동주관하는 '경기 크리에이터즈 데이'가 10일 판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열린다.

1인 크리에이터는 유튜브 등 광고기반 플랫폼에 개인의 영상 콘텐츠를 게시해 이를 통해 수익을 내는 이들로, 경기도가 발굴하고 육성한 크리에이터 230여 명이 행사에 참여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경기 크리에이터즈 데이 포스터

【수원=뉴시스】 이승호 기자 =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콘텐츠진흥원, CJ ENM 다이아TV가 공동주관하는 ‘경기 크리에이터즈 데이’가 10일 판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열린다.

1인 크리에이터는 유튜브 등 광고기반 플랫폼에 개인의 영상 콘텐츠를 게시해 이를 통해 수익을 내는 이들로, 경기도가 발굴하고 육성한 크리에이터 230여 명이 행사에 참여한다.

재치있는 입담과 욕설 없는 방송으로 많은 구독자를 자랑하는 인기 게임 크리에이터 ‘대도서관’이 행사 진행을 맡는다.

구독자 수 260만 명, 자타공인 아시아 1위 게임크리에이터 보겸의 ‘크리에이터 강연’, ‘하이터치회와 팬미팅’ 등 유명 크리에이터와 팬들이 만나 소통하는 프로그램도 열린다.

이밖에 18년 차 토크 크리에이터 윰댕, 설탕공예 No.1 푸드 크리에이터 팀세이카가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함께 디저트를 제작해 팬들에게 제공하는 이벤트도 한다.

‘경기 크리에이터즈 데이’는 크리에이터에 관심 있는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안내는 경기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나 경기도 1인 크리에이터 페이스북 페이지(www.facebook.com/gcon.creator)에서 확인하면 된다.

jayoo2000@hanmail.net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