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LG 구광모, 상속세 9천215억원 신고..1차 상속세 납부완료

입력 2018.11.30. 16:57 수정 2018.11.30. 23:17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9천억원대 상속세를 신고하고 이 가운데 1차 상속세액 납부를 완료한 것으로 30일 확인됐다.

 지주사 ㈜LG 그룹 관계자는 "구 회장 등 상속인들이 고(故) 구본무 회장의 ㈜LG 주식에 대한 상속세 9천215억원 등을 과세 당국에 신고했다"면서 "연부연납 제도를 통해 앞으로 최대 5년간 나눠 남은 상속세를 납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헤럴드경제DB]

[헤럴드경제 =모바일섹션]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9천억원대 상속세를 신고하고 이 가운데 1차 상속세액 납부를 완료한 것으로 30일 확인됐다.
 
지주사 ㈜LG 그룹 관계자는 “구 회장 등 상속인들이 고(故) 구본무 회장의 ㈜LG 주식에 대한 상속세 9천215억원 등을 과세 당국에 신고했다”면서 “연부연납 제도를 통해 앞으로 최대 5년간 나눠 남은 상속세를 납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구 회장을 비롯한 상속인들은 전날 상속세의 6분의 1에 해당하는 1차 상속세액 납부도 마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구 회장 등 상속인들은 이날 상속세 납부를 위해 용산세무서와 하나은행, 한국증권금융 등에 보유한 ㈜LG 지분을 담보로 제공하는 계약을 체결한 사실을 공시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이 시각 추천뉴스

    실시간 주요이슈

    2019.10.19. 14:27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