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날씨] 출근길 기습 강추위..일요일 전국 눈

박현실 입력 2018.12.14. 06:06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앵커] 내륙 곳곳에 한파주의보가 내려지면서 오늘 아침 출근길도 강추위가 찾아왔습니다.

일요일인 모레에는 전국에 눈이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출근길 추위 상황부터 알아보겠습니다. 박현실 캐스터!

오늘도 중무장을 했는데, 얼마나 춥습니까?

[캐스터] 오늘은 목도리에 핫팩, 또 가장 두꺼운 외투를 꺼내 입어도 몸이 떨립니다.

어제보다 확연히 공기가 더 차가운데요.

현재 서울의 기온은 -7.3도로 어제 아침보다 4도가량 낮습니다.

여기에 어제 내린 눈이 얼면서 도로가 빙판길인 곳이 많습니다.

되도록 장갑을 끼고 주머니에서 손을 빼고 이동하시고, 옷차림 따뜻하게 하고 나오시기 바랍니다.

강원 영동에는 한파경보가, 그 밖에 중부와 경북, 전북 일부 지역에는 한파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오늘 아침 비공식 기록으로 홍천 내면의 기온이 -19,5도로 전국에서 가장 낮고요.

제천 -15.2도, 파주 -12.4도로 중부와 경북 내륙 지역은 -10도 안팎의 강추위가 찾아왔습니다.

낮에도 찬 바람이 불며 춥겠습니다.

서울 1도, 대전 3도, 광주와 대구 5도로 어제보다 1~3도가량 낮겠습니다.

오늘 내륙 지역은 대체로 맑은 가운데, 호남 서해안과 제주도는 산발적으로 눈이 날리겠습니다.

또 대설 경보가 발효 중인 울릉도, 독도에는 내일까지 5~10cm의 눈이 더 내리겠습니다.

영하 10도 안팎의 기습 강추위는 내일 아침까지 이어진 뒤 누그러지겠고요, 일요일에 전국에 또 한차례 눈이 내릴 전망입니다.

지금까지 YTN 박현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