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문화일보

'겨울왕국' OST, 풀 오케스트라 연주로 듣는다

김구철 기자 입력 2018.12.14. 10:40 수정 2018.12.14. 10:43

아카데미 장편 애니메이션상과 주제가상을 수상한 '겨울왕국'(사진)의 OST를 풀 오케스트라 연주로 감상할 수 있는 공연이 펼쳐진다.

23일 서울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리는 디즈니 필름 콘서트 '겨울왕국'은 스크린으로 영화를 보며 오케스트라의 라이브 연주를 듣는 형식의 공연이다.

디즈니 필름 콘서트 '겨울왕국'은 2015년 영국 런던 로얄알버트홀에서 첫 선을 보인 후 독일 뮌헨, 스페인 바르셀로나, 싱가포르 등에서 공연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3일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디즈니 라이선스론 국내 첫

아카데미 장편 애니메이션상과 주제가상을 수상한 ‘겨울왕국’(사진)의 OST를 풀 오케스트라 연주로 감상할 수 있는 공연이 펼쳐진다.

23일 서울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리는 디즈니 필름 콘서트 ‘겨울왕국’은 스크린으로 영화를 보며 오케스트라의 라이브 연주를 듣는 형식의 공연이다. 지휘자 크리스토퍼 리(이병욱)의 지휘로 디토오케스트라가 ‘렛 잇 고(Let it Go)’ ‘두 유 원트 투 빌드 어 스노맨(Do you Want to Build a Snowman) 등을 연주한다. ‘겨울왕국’ 지난 2014년 국내에서 개봉해 애니메이션 최초로 10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디즈니 필름 콘서트 ‘겨울왕국’은 2015년 영국 런던 로얄알버트홀에서 첫 선을 보인 후 독일 뮌헨, 스페인 바르셀로나, 싱가포르 등에서 공연됐다. 국내에서 정식 디즈니 라이선스로 공연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한편 오는 2019년 11월 애니메이션 ‘겨울왕국2’가 개봉한다. 2편에서도 엘사 역은 이디나 멘젤이 맡으며 크리스틴 벨과 조시 가드가 각각 안나와 올라프의 목소리 연기를 펼친다.

김구철 기자 kckim@munhwa.com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