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스피어스 활동중단, 갑작스레 공연 취소한 이유는?

전자신문인터넷 이희진 기자 입력 2019.01.05. 10:47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활동 중단한다.

스피어스의 부친 제이비 스피어스는 지난해 결장 파열 수술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스피어스는 "가족을 가장 우선시 해야했다. 아버지가 최근 위독한 적이 있다. 지금은 살아 계시지만 여전히 가야 할 길이 멀다. 가족을 돌보는데 집중하고 싶다"며 활동 중단 의사를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브리트니스피어스 sns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활동 중단한다.

스피어스는 4일 자신의 sns를 통해 “나의 새로운 쇼 ‘도미네이션’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여러분을 만날 수 있는 공연을 기대했지만 마음이 아프다”며 2월부터 진행될 예정이었던 공연 취소 소식을 전했다.

그 이유는 부친의 건강악화 때문이다. 스피어스의 부친 제이비 스피어스는 지난해 결장 파열 수술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스피어스는 “가족을 가장 우선시 해야했다. 아버지가 최근 위독한 적이 있다. 지금은 살아 계시지만 여전히 가야 할 길이 멀다. 가족을 돌보는데 집중하고 싶다”며 활동 중단 의사를 밝혔다.

한편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1999년 데뷔하며 전 세계 팬들의 사랑을 받아왔다. 히트곡으로는 ‘베이비 원 모어 타임(Baby One More Time)’, ‘웁스 아이 디드 잇 어게인(Oops!I Did It Again)’, ‘톡시(Toxic)’ 등이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이희진 기자 (leehj@etnews.com)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