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엑소 방탄 비하 그리스 TV쇼 진행자.."객관적으로 못생겨" 논란

입력 2019.01.08. 08:10 수정 2019.04.08. 09:05

그리스 TV프로그램 진행자 카테리나 카이노르기요가 엑소와 방탄소년단의 외모를 비하했다 비난이 일자 사과했습니다.

카테리나는 "소셜 미디어로 끔찍하고 위협적인 메시지를 받고 있다. 이런 행동은 옳지 못하다"며 "어제 TV쇼에서 했던 발언으로 인해 모욕감을 느꼈을 워너원, 엑소, BTS 등 모든 팬들에게 사과한다"고 밝혔습니다.

카테리나의 사과에도 불구하고 현재 여전히 카테리나의 소셜미디어 계정에는 카테리나를 비난하고 비판하는 댓글이 달리고 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그리스 TV프로그램 진행자 카테리나 카이노르기요가 엑소와 방탄소년단의 외모를 비하했다 비난이 일자 사과했습니다.

카테리나는 '유틱세이'에서 미국 영화 평론 사이트인 티시 캔들러와 인디펜던트 크리틱스가 발표한 '세계에서 가장 잘 생긴 얼굴 100인'을 소개했습니다.

해당 명단서 방탄소년단 정국이 2위, 뷔가 5위를 기록했고 엑소 세훈과 워너원의 강다니엘이 명단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카테리나는 이들을 소개하며 "머리 색깔이 끔찍하다", "남자가 맞냐?", "여자 같다", "이들은 객관적으로 못생겼다" 등의 외모를 비하하는 발언을 했습니다.

방송 후 온라인을 통해 해당 발언의 영어 번역본이 올라왔고 엑소와 방탄소년단 팬들의 비난이 이어졌습니다.

이에 카테리나는 소셜미디어로 사과했습니다. 카테리나는 "소셜 미디어로 끔찍하고 위협적인 메시지를 받고 있다. 이런 행동은 옳지 못하다"며 "어제 TV쇼에서 했던 발언으로 인해 모욕감을 느꼈을 워너원, 엑소, BTS 등 모든 팬들에게 사과한다"고 밝혔습니다.

카테리나의 사과에도 불구하고 현재 여전히 카테리나의 소셜미디어 계정에는 카테리나를 비난하고 비판하는 댓글이 달리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