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제주 용연계곡 인근서 불에 탄 남성 시신 발견

입력 2019.01.11. 17:36

제주에서 불에 탄 남성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1일 제주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10분께 제주시 용연계곡 산책로를 지나던 관광객이 계곡 근처에서 불에 탄 시신을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변사자는 남성이며 주변에서는 소주병, 타다 남은 플라스틱 통, 라이터 등이 발견됐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시신의 신원을 확인하는 한편 주변 폐쇄회로(CC)TV 화면을 분석하는 등 수사를 벌이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제주에서 불에 탄 남성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제주 동부경찰서 [연합뉴스TV 캡처]

11일 제주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10분께 제주시 용연계곡 산책로를 지나던 관광객이 계곡 근처에서 불에 탄 시신을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변사자는 남성이며 주변에서는 소주병, 타다 남은 플라스틱 통, 라이터 등이 발견됐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시신의 신원을 확인하는 한편 주변 폐쇄회로(CC)TV 화면을 분석하는 등 수사를 벌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외관상 사망에 이를 만한 외상은 보이지 않는다"며 정확한 사망원인을 밝히기 위해 부검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atoz@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