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culture

일찍 늙는 눈..노안 방지 음식 5

이용재 입력 2019.01.17. 17:00
자동 요약

우리는 대개 낮 시간을 온통 모니터 앞에서 보내고, 밤 시간 역시 텔레비전이 되었건 스마트 폰이 되었건 스크린 앞에서 보낸다.

영국의 '데일리 메일'이 고생하는 눈을 위한 다섯 가지 식품을 소개했다.

◆ 아보카도 =아보카도에는 '눈을 위한 비타민'이라 불리는 루테인과 제아잔틴이 풍부하다.

따라서 아보카도를 먹으면 자외선으로부터 눈을 보호하고, 노인에게 흔히 나타나는 백내장 위험을 줄일 수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사진=Krasula/shutterstock]

우리는 대개 낮 시간을 온통 모니터 앞에서 보내고, 밤 시간 역시 텔레비전이 되었건 스마트 폰이 되었건 스크린 앞에서 보낸다. 나이 서른에 노안이 와도 이상하지 않은 라이프스타일. 영국의 '데일리 메일'이 고생하는 눈을 위한 다섯 가지 식품을 소개했다.

◆ 아보카도 =아보카도에는 '눈을 위한 비타민'이라 불리는 루테인과 제아잔틴이 풍부하다. 따라서 아보카도를 먹으면 자외선으로부터 눈을 보호하고, 노인에게 흔히 나타나는 백내장 위험을 줄일 수 있다. 아보카도에는 비타민 C도 잔뜩 들어 있다. 영양학자 소피 버트런드에 따르면, 비타민 C는 눈의 노화를 촉진하는 활성 산소를 제거하는 역할을 한다.

◆ 연어 =연어에 풍부한 오메가-3는 눈을 촉촉하게 유지하고, 노화로 인한 시력 감퇴를 막는데 필수적이다. 오메가-3는 연어 외에도 참치, 고등어, 정어리 등에 많이 들어 있다. 2008년 영국의 연구진이 발표한 논문에 따르면, 일주일에 한 번 이상 생선을 섭취한 사람들은 그렇지 않은 이들에 비해 50대 이상에서 시력 상실의 주요 원인이 되는 신생 혈관 황반 변성의 위험이 반으로 줄었다.

◆ 당근 =당근에 풍부한 항산화 물질, 베타카로틴은 우리 몸에 들어오면 비타민 A로 변한다. 비타민 A는 시력을 유지하는 핵심. 비타민 A가 부족하면 눈이 뻑뻑하고 눈꺼풀이 부어오르는 증상이 생길 수 있다. 어두운 곳에서 잘 보지 못하는 야맹증에도 걸릴 수 있다. 다 알지만 당근은 질색이라고? 그런 사람은 우유, 치즈, 간, 고구마 등을 통해 비타민 A를 섭취할 수 있다.

◆ 녹차 =녹차를 많이 마시면 뇌 기능이 활발해진다. 체중을 줄이는 데도 도움이 된다. 녹차는 눈에도 좋다. 씁쓸한 맛을 내는 카테킨 성분이 눈을 건강하게 유지하도록 돕는 것이다. 2010년 중국의 연구진은 쥐를 대상으로 한 실험에서 카테킨 성분이 자외선으로 인한 손상으로부터 눈을 보호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보호 효과는 녹차를 마신 후 20시간이나 지속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카테킨 성분은 녹차 외에도 초콜릿과 적포도주 등에 풍부하다.

◆ 달걀 =달걀이 눈에 이로운 이유는 비타민 A가 풍부하기 때문이다. 비타민 A는 안구 건조 증상을 완화하는데 도움이 된다. 색소성 망막염 같은 질환을 가진 이들에게도 좋다. 달걀노른자에는 항산화 성분인 루테인과 제아잔틴 또한 넉넉하게 들어 있다.

이용재 기자 (youngchaeyi@kormedi.com)

코메디닷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추천 뉴스 1

연령별 많이 본 뉴스

전체
연령별 많이 본 뉴스더보기

추천 뉴스 2

추천 뉴스 3

추천 뉴스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