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손석희 폭행 논란 "사실 아니다"..일부 보도 녹취록 공개

입력 2019.01.25. 10:0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손석희 JTBC 대표이사 폭행 논란 관련 사건 당시로 추정되는 녹취록이 일부 공개됐다.

지난 24일 한 언론매체는 폭행 피해를 주장한 김모씨와 손석희 대표이사의 "당시 상황이 담긴 녹취"라며 두 남성의 대화를 보도하고 "손 사장이 김 씨를 달래며 사과하는 음성이 담겼다"고 주장했다.

해당 녹취록에서는 김씨로 추정되는 인물이 "폭행 사실 인정하고 사과하신 거죠?"라고 묻는다.

이에 다른 남성은 "그래, 그게 아팠다면 내가 폭행이고 사과할게"라고 답한다.

이같은 대답을 한 남성을 해당 언론은 손석희 대표이사라고 추정했다.

더불어 사건이 발생한 서울 상암동의 한 식당 관계자 인터뷰도 이 언론이 공개했다.

식당 관계자는 손석희 대표이사가 "자주 오지는 않고 가끔(온다)"며 당시 "(경찰이)왔다 갔던 것으로 안다"고 답했다.

앞서 서울 마포경찰서는 김씨가 지난 10일 밤 손석희 대표이사에게 폭행당했다고 신고해 내사 중이다.

경찰은 손석희 대표이사에게 출석을 요구했지만 답변을 받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사건과 관련 JTBC가 김씨의 주장이 "사실이 아니다"고 공식 해명한 데 이어, 손석희 대표이사도 직접 JTBC '뉴스룸' 오프닝에서 "사실과 주장은 엄연히 다르다"고 반박했다.

[디지털뉴스국 정소영 인턴기자]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