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머니투데이

삼성 '갤럭시S10' 이렇게 생겼다..실물 사진 등장

박효주 기자 입력 2019. 01. 25. 10:12

기사 도구 모음

공개가 한 달도 남지 않은 삼성전자의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S10'의 새로운 실물 사진이 온라인에 등장했다.

24일(현지시간) 독일 매체 올어바웃삼성은 '갤럭시S10'과 '갤럭시S10 플러스'로 추정되는 제품 사진을 여러 장 공개했다.

사진 속 갤럭시S10과 갤럭시S10 플러스에는 지난해 11월 삼성전자가 소개한 '인피니티 O(오) 디스플레이'가 적용됐다.

한편,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삼성전자 '갤럭시S10' 체험공간에서 촬영된 것으로 보이는 사진도 올라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인피니티 O 디스플레이' 확인..무선배터리 공유 기능도 탑재
/사진=올어바웃삼성


공개가 한 달도 남지 않은 삼성전자의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S10’의 새로운 실물 사진이 온라인에 등장했다.

24일(현지시간) 독일 매체 올어바웃삼성은 ‘갤럭시S10’과 ‘갤럭시S10 플러스’로 추정되는 제품 사진을 여러 장 공개했다. 이번 사진은 다양한 각도에서 촬영된 것으로 지금까지 공개된 어떤 사진보다 선명한 갤럭시S10을 보여준다.

사진 속 갤럭시S10과 갤럭시S10 플러스에는 지난해 11월 삼성전자가 소개한 '인피니티 O(오) 디스플레이'가 적용됐다. 이 디스플레이는 화면 위쪽에 전면 카메라를 위한 구멍만을 뚫은 형태다. 베젤(테두리) 없는 풀스크린 스마트폰을 구현하기 위해 구멍 하나만 뚫었다고 해서 '홀’ 디스플레이, '피어싱’ 디스플레이로 불린다.

전면 카메라는 갤럭시S10에는 싱글(1개) 카메라가, 갤럭시S10 플러스에는 듀얼(2개) 카메라가 탑재됐다. 후면 카메라는 모두 트리플(3개) 카메라가 적용된 모습이다.

/사진=올어바웃삼성
/사진=올어바웃삼성


사진은 3.5mm 이어폰 단자가 유지된 것도 보여준다. 이 외에 새로운 ‘원 UI’의 바뀐 아이콘 일부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삼성전자 '갤럭시S10' 체험공간에서 촬영된 것으로 보이는 사진도 올라왔다. 사진에 따르면 갤럭시S10은 시네마틱 디스플레이, 전면 스크린 지문 인식, 트리플카메라, 무선배터리 공유 기능 등을 갖출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무선 배터리 공유는 갤럭시S10 기기 자체가 무선 보조 배터리가 되는 기능이다. 지난해 화웨이가 선보인 메이트20 프로에 탑재됐던 기능과 같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박효주 기자 app@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