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박진성 시인, '폭행 의혹' 손석희 저격.."좀 웃기지 않나요?"

권준영 입력 2019.01.25. 12:30

박진성 시인이 폭행 논란이 불거진 손석희 JTBC 대표이사를 저격하는 시를 공개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박진성 시인은 25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손석희 앵커님께"라는 제목의 시 전문을 공개했다.

공개된 시에 따르면 박 시인은 손석희 대표이사를 향해 "의혹만으로 진술만으로 그리고 눈물만으로 여럿 인생 파탄내놓고 그간 안녕하셨습니까"라고 인사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박진성 "남의 눈에 눈물 나게 하면 자신의 눈에선 피눈물이 난다던데"

[아이뉴스24 권준영 기자] 박진성 시인이 폭행 논란이 불거진 손석희 JTBC 대표이사를 저격하는 시를 공개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박진성 시인은 25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손석희 앵커님께"라는 제목의 시 전문을 공개했다.

공개된 시에 따르면 박 시인은 손석희 대표이사를 향해 "의혹만으로 진술만으로 그리고 눈물만으로 여럿 인생 파탄내놓고 그간 안녕하셨습니까"라고 인사했다.

손석희 JTBC 대표이사 [JTBC 제공]

이어 "의혹도 있고 진술도 있고 녹취록도 있는데 법으로 하자니, 맞고소를 하셨다니"라며 "과거의 자신과 싸우고 계시네요, 그거 참 힘든 일이지요?"라고 되물었다.

그러면서 "남의 눈에 눈물 나게 하면 자신의 눈에선 피눈물이 난다던데 옛말도 팩트 체크 직접 해주시니 참언론인이십니다"라며 "내가 하면 공론화 내가 당하면 법치주의로. 아, 좀 웃기지 않나요?"라고 했다.

한편 박진성 시인은 성폭력 무고 사건 피해자다. 과거 온라인에서 박 시인의 성폭력 의혹이 불거졌고 법정 공방 끝에 결국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하지만 오랜 기간 허위 루머에 시달리며 고통을 겪었다.

권준영기자 kjykjy@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