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YTN

민변, '강제징용 추가 소송' 피해자 모집..다음 달 8일까지

입력 2019. 01. 25. 17:57

기사 도구 모음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 모임이 전범 기업 신일철주금과 후지코시를 상대로 한 추가 소송에 참여할 일제 강제동원 피해자들을 모집합니다.

민변 공익변론센터는 오늘(25일) 강제동원 피해자 가족들을 상대로 설명회를 열고, 다음 달 8일까지 소송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습니다.

소송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일제 강제동원 피해 진상규명위원회'에서 피해자로 인정받은 통지서나, 징용 당시 '창씨명'을 확인할 수 있는 제적등본 자료 등이 필요합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 모임이 전범 기업 신일철주금과 후지코시를 상대로 한 추가 소송에 참여할 일제 강제동원 피해자들을 모집합니다.

민변 공익변론센터는 오늘(25일) 강제동원 피해자 가족들을 상대로 설명회를 열고, 다음 달 8일까지 소송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습니다.

소송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일제 강제동원 피해 진상규명위원회'에서 피해자로 인정받은 통지서나, 징용 당시 '창씨명'을 확인할 수 있는 제적등본 자료 등이 필요합니다.

민변은 다음 달 초까지 전화나 메일로 소송 참여 신청을 받은 뒤 오는 4월 말쯤 소장을 제출할 계획입니다.

김대겸 [kimdk1028@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