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SKY 캐슬' 쌍둥이 엄마 노승혜 맞아? 몰라보게 섹시해진 윤세아

이미나 입력 2019.02.12. 15:52

최근 한 프리미엄 헤어케어 브랜드와 화보 및 광고를 진행한 윤세아는 매끈한 피부와 윤기 나는 머릿결로 화제를 모았다.

'SKY 캐슬' 속 세련된 스타일링으로 많은 여성으로 하여금 '단발병'을 불러일으킨 윤세아는 깔끔하고 단정한 스타일부터 촉촉하게 연출한 웨트 헤어스타일까지 완벽하게 소화하며 팔색조 매력을 뽐냈다.

한편 윤세아는 얼마 전 종영한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에서 노승혜 역을 맡아 인기를 끌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이미나 기자 ]

SKY 캐슬’ 종영 후에도 인기몰이 중인 윤세아가 섹시미를 발산했다.

최근 한 프리미엄 헤어케어 브랜드와 화보 및 광고를 진행한 윤세아는 매끈한 피부와 윤기 나는 머릿결로 화제를 모았다. 

‘SKY 캐슬’ 속 세련된 스타일링으로 많은 여성으로 하여금 ‘단발병’을 불러일으킨 윤세아는 깔끔하고 단정한 스타일부터 촉촉하게 연출한 웨트 헤어스타일까지 완벽하게 소화하며 팔색조 매력을 뽐냈다.

한편 윤세아는 얼마 전 종영한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에서 노승혜 역을 맡아 인기를 끌었다. 캐릭터에 어울리는 뛰어난 미모와 탄탄한 연기력으로 ‘빛승혜’, ‘별빛승혜’라는 애칭을 얻으며 큰 사랑을 받았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