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美국방부 "北, 우주서 다른 위성 공격 능력 갖춰"

김정한 기자 입력 2019.02.15. 00:43 수정 2019.02.15. 07:23

북한이 우주에서 다른 국가의 위성을 공격할 수 있는 능력을 갖췄다는 미국 국방부의 진단이 나왔다고 미국의소리(VOA)가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 국방정보국(DIA)은 지난 11일 '우주 안보에 대한 도전'이라는 보고서에서 "이란과 함께 북한도 이론적으론 미사일과 진보된 위성발사체를 사용해 궤도에 있는 위성들을 겨냥할 수 있다"고 밝혔다.

DIA에 따르면 북한은 궤도 진입이 가능한 탄도미사일과 우주발사체를 보유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VOA 보도..위성발사 통해 탄도미사일 기술 확보
"北, 독자적 우주발사체 발사 능력 8개국에 포함"
북한의 미국 전역에 도달할 수 있는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15형' 발사 모습.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서울=뉴스1) 김정한 기자 = 북한이 우주에서 다른 국가의 위성을 공격할 수 있는 능력을 갖췄다는 미국 국방부의 진단이 나왔다고 미국의소리(VOA)가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 국방정보국(DIA)은 지난 11일 '우주 안보에 대한 도전'이라는 보고서에서 "이란과 함께 북한도 이론적으론 미사일과 진보된 위성발사체를 사용해 궤도에 있는 위성들을 겨냥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 보고서는 "이들 두 국가는 전자전(EW) 수행 능력을 유지하고 있다"며 "우주 기반 시스템을 민간과 군의 역량을 높이는 데 이용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DIA는 특히 북한이 분쟁 발생 시 우주 공간을 활용하려는 적국의 시도를 막고자 할 것이라고 우려했다. 그러면서 북한이 이미 위성교신 교란과 위성항법시스템(GPS) 등의 활동을 보였다는 점을 그 근거로 제시했다.

DIA에 따르면 북한은 궤도 진입이 가능한 탄도미사일과 우주발사체를 보유하고 있다. 이는 이론적으로 위성을 공격하는 데 사용될 수 있다는 설명이다.

보고서는 북한이 평화를 가장한 위성 발사를 통해 장거리 다단계 탄도미사일 개발에 필요한 핵심적인 정보를 얻어냈다고 평가했다.

DIA는 지난해 기준 독립적으로 우주발사체를 쏘아 올릴 수 있는 국가 8개국에 북한도 공식적으로 포함시켰다. 한국, 미국, 러시아, 중국도 이에 속한다.

DIA에 따르면 북한 정권 산하 ‘국가우주개발국’이 우주 프로그램을 관장하고 있다. 또한 서해위성발사장과 평양의 우주 추적시설 등은 그 관련 시설이다.

acenes@news1.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