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society

서귀포서 1t트럭 자연발화 추정 불..인명피해 없어

우장호 입력 2019.02.21. 23:02
자동 요약

21일 오후 7시5분께 제주 서귀포시 하예동 소재 주차장에 세워진 1t 트럭 적재함에서 불이 났다.

이 불은 트럭을 모두 태우고 신고 17분 만에 출동한 119에 의해 꺼졌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트럭 적재함에 실려 있던 목재용 유성 착색제의 일종인 오일스테인(Oil stain·착색제) 20통이 불에 타는 등 소방당국 추산 729만여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오일스테인 묻은 헝겊 더미서 자연발화 가능성"
【서귀포=뉴시스】우장호 기자 = 21일 오후 7시5분께 제주 서귀포시 하예동 소재 주차장에 세워진 1t 트럭 적재함에서 불이 났다. 출동한 서귀포소방서 119대원이 화재 진압 후 현장안정화 조치를 하고 있다. 2019.02.21. (사진=서귀포소방서 제공) woo1223@newsis.com

【서귀포=뉴시스】우장호 기자 = 21일 오후 7시5분께 제주 서귀포시 하예동 소재 주차장에 세워진 1t 트럭 적재함에서 불이 났다.

이 불은 트럭을 모두 태우고 신고 17분 만에 출동한 119에 의해 꺼졌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트럭 적재함에 실려 있던 목재용 유성 착색제의 일종인 오일스테인(Oil stain·착색제) 20통이 불에 타는 등 소방당국 추산 729만여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오일스테인이 묻은 헝겊 더미에서 자연 발화했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woo1223@newsis.com

뉴시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추천 뉴스 1

연령별 많이 본 뉴스

전체
연령별 많이 본 뉴스더보기

추천 뉴스 2

추천 뉴스 3

추천 뉴스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