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공수처 설립 찬성 여론 83%

김겨레 입력 2019.03.03. 21:33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립과 관련해 국민들의 82.9%가 설립에 찬성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지난 1일과 2일 이틀동안 전국 성인남녀 1031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월 정례조사에서 '고위공직자의 범죄에 대해 수사하는 '고위공직자 범죄수사처'를 설립하는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라는 질문에 '찬성한다'는 의견이 82.9%로 '반대한다'(12.6%)는 의견에 비해 더 높은 비율로 나타났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수사대상에 국회의원 포함"도 86%로 높아
자료=한국사회여론연구소
[이데일리 김겨레 기자]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립과 관련해 국민들의 82.9%가 설립에 찬성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지난 1일과 2일 이틀동안 전국 성인남녀 1031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월 정례조사에서 ‘고위공직자의 범죄에 대해 수사하는 ‘고위공직자 범죄수사처’를 설립하는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라는 질문에 ‘찬성한다’는 의견이 82.9%로 ‘반대한다’(12.6%)는 의견에 비해 더 높은 비율로 나타났다.

또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여야는 공수처를 신설하라’는 청와대 국민청원에 대한 답변에서 ‘국회가 공수처 설립이 야당에 대한 탄압수사로 이어질 것을 염려한다면, 국회의원을 수사상에서 제외하는 것도 검토하겠다’는 발언과 관련해서는 국민의 86.6%가 압도적으로 반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찬성한다’는 응답(82.9%)은 남성(83.0%)이 여성(82.9%)보다 높았고, 연령별로 40대91.1%), 권역별로는 광주/전라(87.1%), 직업별로는 화이트칼라(87.6%), 정치이념성향별로는 진보층(88.6%), 지지정당별로는 정의당 지지층(96.7%)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반대한다’는 응답(12.6%) 역시 남성(13.6%)이 여성(11.6%)보다 높았다. 연령별로는 60대 이상(21.1%), 권역별로는 대구/경북(17.5%), 직업별로는 가정주부(15.1%), 정치이념성향별로는 보수층(16.1%), 지지정당별로는 자유한국당 지지층(23.3%)에서 가장 높았다.

국회의원을 수사대상에서 ‘제외하지 말아야 한다’는 의견은 86.6%로 ‘제외해야 한다’(9.7%)는 의견에 비해 더 높은 비율로 나타났다.

‘제외하지 말아야 한다’는 응답(86.6%)은 남성(87.7%)이 여성(85.5%)보다 높았고, 연령별로 50대(92.9%), 권역별로는 광주/전라(89.9%), 직업별로는 화이트칼라(90.6%), 정치이념성향별로는 중도층(90.9%), 지지정당별로는 정의당 지지층(93.1%)에서 가장 높았다.

다음으로, ‘제외해야 한다’는 응답(9.7%)은 남성(10.0%)이 여성(9.3%)보다 높았고, 연령별로 60대 이상(13.4%), 권역별로는 대전/세종/충청(14.3%), 직업별로는 학생(15.6%), 정치이념성향별로는 보수층(12.9%), 지지정당별로는 자유한국당 지지층(15.9%)에서 가장 높았다.

이번 2월 정례조사는 북미정상회담 특집으로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 남녀 1031명을 대상으로 북미정상회담 직후인 지난 3월 1일과 2일 이틀에 걸쳐 유무선 병행 (무선78.8%, 유선21.2%)전화면접조사 방식으로 실시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수준, 응답률은 9.8%(유선전화면접 6.3%, 무선전화면접 11.5%)다. 2019년 1월 말 기준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를 기준으로 성, 지역, 연령별 가중치를 적용했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와 한국사회여론연구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김겨레 (re9709@edaily.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