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페이스북 하는 미국인 2년 만에 1500만명 이상 감소

박흥순 기자 입력 2019.03.08. 16:24

미국에서 페이스북을 사용하는 사람이 2년 만에 1500만명 감소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6일(현지시간) 시장조사업체 에디슨리서치에 따르면 페이스북을 사용하는 미국인은 2017년 대비 1500만명 줄었다.

2017년 12~34세 미국인 가운데 페이스북을 사용하는 사람은 79%에 달했지만 2019년에는 62%로 17%포인트 줄었다.

2017년 미국의 젊은 페이스북 사용자가 8200만명에 달했던 것과 비교하면 이 연령대에서만 1700만명 감소했다는 말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로이터

미국에서 페이스북을 사용하는 사람이 2년 만에 1500만명 감소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6일(현지시간) 시장조사업체 에디슨리서치에 따르면 페이스북을 사용하는 미국인은 2017년 대비 1500만명 줄었다. 통계에 따르면 2017년에는 12세 이상 미국인의 67%가 페이스북을 이용했지만 2018년에는 62%로 5% 줄었고 2019년에는 61%를 기록했다.

눈에 띄는 점은 젊은 층이 꾸준하게 페이스북을 이탈하고 있다는 점이다. 2017년 12~34세 미국인 가운데 페이스북을 사용하는 사람은 79%에 달했지만 2019년에는 62%로 17%포인트 줄었다. 2017년 미국의 젊은 페이스북 사용자가 8200만명에 달했던 것과 비교하면 이 연령대에서만 1700만명 감소했다는 말이다.

페이스북을 떠난 미국 젊은이들은 인스타그램으로 옮아가는 양상이다. 2017년 64%를 기록했던 인스타그램은 올해 66%로 점유율을 끌어올렸다. 반면 스냅챗은 2년 동안 62%의 미국인이 사용하는 앱에 이름을 올렸다.

에디슨리서치는 “미국에서 페이스북 사용자가 전반적으로 인기가 줄어들어도 여전히 가장 막강한 플랫폼”이라며 “변함없이 12세 이상 미국인이 가장 많이 선택하는 SNS”라고 밝혔다.

박흥순 기자 soonn@mt.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