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포항지진은 지열발전소 촉발지진..자연지진 아니다"

박수형 기자 입력 2019.03.20. 13:30

지난 2017년 11월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이 인근 지열발전소가 촉발시켰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대한지질학회 등이 참여한 포항지진 정부조사연구단은 20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연구결과 발표 기자회견을 열고, 포항지진은 자연지진이 아닌 지열발전소의 실증연구에 따른 촉발지진이라고 밝혔다.

조사단에 따르면 인근 지열발전소가 높은 압력으로 지하에 우입한 물로 인해 포항지진 단층대를 활성화시켰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정보조사단 발표.."인근 지열발전소 실증 연구가 지진 촉발"

(지디넷코리아=박수형 기자)지난 2017년 11월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이 인근 지열발전소가 촉발시켰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대한지질학회 등이 참여한 포항지진 정부조사연구단은 20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연구결과 발표 기자회견을 열고, 포항지진은 자연지진이 아닌 지열발전소의 실증연구에 따른 촉발지진이라고 밝혔다.

조사단에 따르면 인근 지열발전소가 높은 압력으로 지하에 우입한 물로 인해 포항지진 단층대를 활성화시켰다.

지열발전은 지하로 두 개의 구멍을 뚫어 한 쪽에 고압으로 물을 주입하고 한 쪽에서 지열에 의한 수증기로 터빈을 돌리는 식이다.

해외조사위원으로 참여한 쉐민 게 콜로라도대 교수는 “포항지열발전소에서 다섯 번의 자극이 주어진 것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이강근 연구단장은 “자극이 일어난 범위 안이면 유발지진이고, 자극이 된 범위 너머를 뜻한다는 의미에서 촉발지진”이라며 “자연지진은 아니다”고 말했다.

박수형 기자(psooh@zdnet.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