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헤럴드경제

먹으면 당 떨어지는 '혈당강하쌀'

입력 2019.03.26. 11:42

현대그린푸드가 혈당을 낮추는 기능이 있는 '혈당강하(降下)쌀'<사진> 을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

프리미엄 식재를 발굴해 식자재 유통사업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것으로, 혈당강하쌀을 활용한 건강식도 출시할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현대그린푸드 국내 최초 출시
인슐린 대체물질 ‘바나듐’ 함유
26일부터 현대백화점 전점 판매


현대그린푸드가 혈당을 낮추는 기능이 있는 ‘혈당강하(降下)쌀’<사진>을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 프리미엄 식재를 발굴해 식자재 유통사업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것으로, 혈당강하쌀을 활용한 건강식도 출시할 예정이다.

현대그린푸드는 26일부터 압구정본점 등 현대백화점 수도권 11개 점포 식품관에서 혈당강하쌀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올 하반기까지 전국 15개 전 점포로 판매를 확대할 예정이다.

혈당강하쌀은 중소 식품 유통업체인 (주)대명에너텍과 바이오 스타트업 (주)브이네이처 연구소장 설은준 박사가 공동개발한 기능성 쌀이다. 인슐린을 대체할 수 있는 물질로 알려진 ‘바나듐’이 함유돼 있다. 바나듐은 국내 당뇨환자 중 90% 이상인 제2형 당뇨병(인슐린의 작용이 원활하지 않아 고혈당과 인슐린 분비 장애가 생기는 질환)에 인슐린과 유사한 혈당 조절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현대그린푸드 관계자는 “바나듐의 혈당강하 효능은 당뇨환자가 적정량의 바나듐을 복용하면 환자의 대부분이 4~6개월 내에 인슐린 없이 생활할 수 있게 된다는 캐나다 밴쿠버 브리티시 콜롬비아 의대의 임상실험 연구 결과(2014년)에서 입증됐다”며 “혈당강하쌀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기능성 농산물을 인증해주는 단체인 사단법인 한국기능성농축산물협회로부터 혈당을 낮추는 기능에 대한 인증도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번 혈당강하쌀 도입은 식자재 유통사업 경쟁력 강화의 일환이다. 현대그린푸드는 지난해 중순부터 식품구매사업부 내에 ‘차별화 상품개발 TF팀’을 운영 중이다. 회사 측은 “혈당강하쌀 외에도 프리미엄 식재 발굴을 위해 다수의 농가와 함께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며 “항암ㆍ당뇨 등에 효과가 있는 성분이 함유됐거나 맛ㆍ식감ㆍ당도 등이 뛰어난 프리미엄 식재를 연내에 10개 이상 발굴해 상품화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현대그린푸드는 혈당강하쌀로 만든 건강식 메뉴 ‘그리팅 혈당강하식(가칭)’도 이달 말 출시한다.

이혜미 기자/ham@heraldcorp.com

포토&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