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中CCTV, 첫 국산 항모 해상시험 영상 이례적 공개

문예성 입력 2019.04.18. 10:17

중국 국영 중앙(CC) TV가 자국 두 번째 항공모항이자 첫 국산 항모인 '001A'의 해상 시험 영상을 이례적으로 공개했다.

18일 중국 환추왕 등은 CCTV가 전날 001A 해상시험을 공개했다고 보도했다.

001A는 최근 5차 해상시험을 마치고 동력, 작전, 보급 등 시스템에 대한 검증을 마무리한 상태다.

001A는 중국 첫번째 항모 랴오닝호(길이 300m, 폭 75m, 6만7천t)보다 크기가 약간 더 크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해군 창립 70주년 기념식을 앞둔 무력 과시
【서울=뉴시스】 17일 중국 국영 중앙(CC) TV가 자국 두 번째 항공모항이자 첫 국산 항모인 '001A'의 해상 시험 영상을 이례적으로 공개했다. 해상시험이 진행되는 모습. <사진출처: CCTV> 2019.04.18

【서울=뉴시스】문예성 기자 = 중국 국영 중앙(CC) TV가 자국 두 번째 항공모항이자 첫 국산 항모인 '001A'의 해상 시험 영상을 이례적으로 공개했다.

18일 중국 환추왕 등은 CCTV가 전날 001A 해상시험을 공개했다고 보도했다.

001A는 최근 5차 해상시험을 마치고 동력, 작전, 보급 등 시스템에 대한 검증을 마무리한 상태다.

이번 공개는 오는 23일 중국 해군 창립 70주년 행사 및 국제 관함식을 앞둔 무력 과시로 평가된다.

001A는 길이 315m, 폭 75m, 만재시 7만t으로 중형급 항모로 분류된다. 001A는 중국 첫번째 항모 랴오닝호(길이 300m, 폭 75m, 6만7천t)보다 크기가 약간 더 크다. 최대속력은 31노트(시속 57km)로 랴오닝호(29노트)보다 조금 빠르고, 첨단 레이더와 전자설비 등 첨단 장비를 장착했다.

001A는 관제탑 면적을 줄여 갑판 크기를 랴오닝호에 비해 크게 확대했다. 이에 따라 001A는 38~40대의 함재기를 탑재할수 있어 이 역시 랴오닝호의 24대보다 많다.

다만 중국 관영 글로벌타임스는 군사전문가들을 인용해 “001A 갑판의 구조물들이 모두 제거되고 페인팅 작업도 마무리된 것으로 나타났지만, 항모가 23일 관함식에 모습을 나타내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서울=뉴시스】 17일 중국 국영 중앙(CC) TV가 자국 두 번째 항공모항이자 첫 국산 항모인 '001A'의 해상 시험 영상을 이례적으로 공개했다. 해상시험이 진행되는 모습. <사진출처: CCTV> 2019.04.18

베이징에 있는 군사 전문가 리제는 “001A가 관함식에 참석할지는 여전히 미지수”라면서 “해군에 인도되기 전까지 1, 2차례 해상시험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반면 전문가들은 055형 구축함은 관함식에 참석할 것으로 예상했다. 위성사진에 따르면 055형 구축함은 상하이 장난 조선소를 떠나 칭다오에 이미 도착해 있다.

sophis731@newsis.com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