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몸으로 '패스트 트랙 ' 막는 자유한국당

이종덕 기자 입력 2019.04.25. 20:16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뉴스1) 이종덕 기자 =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를 비롯한 의원들과 보좌관들이 25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안과 앞에서 여당의 공수처법 등 패스트트랙 지정 법안 제출을 저지하기위해 몸으로 막아서며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9.4.25/뉴스1

newjd@news1.kr

이 시각 추천뉴스

    실시간 주요이슈

    2019.07.21. 11:14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