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BTS 지민, 부산시교육청에 1억 기부

하경민 입력 2019. 05. 07. 15:53 수정 2019. 05. 07. 16:58

기사 도구 모음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방탄소년단'(BTS)의 멤버 지민이 부산지역 저소득 학생들을 위해 '통큰 기부'를 했다.

부산시교육청은 7일 BTS 멤버 지민이 교육기부금 1억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기부금은 지민의 아버지 박 모씨가 이날 오후 부산시교육청을 방문, 김석준 부산교육감에게 전달했다.

시교육청은 지민이 내놓은 기부금을 부산 내 16개 학교의 저소득층 학생들을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방탄소년단'(BTS)의 멤버 지민이 부산지역 저소득 학생들을 위해 '통큰 기부'를 했다.

부산시교육청은 7일 BTS 멤버 지민이 교육기부금 1억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기부금은 지민의 아버지 박 모씨가 이날 오후 부산시교육청을 방문, 김석준 부산교육감에게 전달했다.

시교육청은 지민이 내놓은 기부금을 부산 내 16개 학교의 저소득층 학생들을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지민은 부산 회동초등학교와 윤산중학교, 부산예술고등학교를 졸업했다.

시교육청은 "지민은 모교인 회동초등학교의 마지막 졸업식날 전교생 60명에게 방탄소년단 사인 CD와 졸업생 10명에게 중학교 교복비를 지원하는 등 꾸준히 기부활동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yulnetphoto@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